경산소방서, 우희석 소방장 [KBS 119상] 본상 받아

- 포항 대형 산불, 마우나 리조트 붕괴사고 등의 대형사고 인명구조 등 공로 인정받아


경산소방서(서장 정훈탁) 119구조구급센터 우희석 소방장이 제26회 KBS 119상 본상을 받았다.

2009년 구조분야 특별채용으로 소방에 입문한 우희석 소방장은 포항 대형 산불, 마우나 리조트 붕괴사고, 보현산 경비행기 추락 등 대형 사고를 포함한 각종 재난 현장에서 화재진압과 인명구조, 재난사고 예방 등 헌신적인 소방 활동을 펼친 점을 인정받았다.


특히, 경북본부 인명구조사 훈련 교관, 인명구조사 1·2급 인증시험 평가관, 전문인명구조사 시행 T/F팀, 중앙소방학교 외래강사, 경북소방본부 구조 장비 규격심의위원,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 자문위원 등 구조대원 전문성을 높이고 후배양성에 노력하는 등 구조분야 전문가로 활약하고 있다.

우희석 소방관은 “지금 이 시간에도 현장에서 묵묵히 임무수행 중인 동료 소방대원들 덕분에 KBS 119상을 수상하게 된 것 같다”며, “앞으로도 국민을 위해 헌신하는 구조대원으로서 본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BS 119상은 KBS가 삼풍백화점 붕괴사고 이후 인명구조 활동에 헌신한 구조·구급대원을 격려하고, 국민 안전의식을 고취하기 위하여 1996년 공사창립 일을 맞아 제정했다. KBS가 주최·주관하고 DB손해보험이 협찬하여 매년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 시상식은 4월 1일 KBS 1TV를 통해 생방송 중계되었다.

⟨저작권자Ⓒ한청타임즈, 무단전제 및 재배포금지⟩
권성옥기자 다른기사 보기(list.php?searchWriter=권성옥)

<저작권자 ⓒ 한청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성옥 기자 다른기사보기


오늘 코로나19 현황 08.18. 1시간 간격 자동 업데이트됩니다.
  • 확진환자 180,803
  • 사망자 42
  • 2차접종 87.0%
  • 3차접종 6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