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2022년 새해 해맞이행사 전면 취소

- 코로나19 예방 최우선, 군민 안전을 위해 행사 취소 -

 예천군(군수 김학동)은 내년 1월 1일 예천군청 광장에서 개최 예정이었던 ‘2022년 임인년(壬寅年) 해맞이 행사’를 코로나19 확산방지 와 군민들 안전을 위해 전면 취소한다고 밝혔다.

2년 동안 코로나19가 지속되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을 위해 새해 첫날 일출을 보고 희망과 소원을 기원하는 해맞이 행사를 개최하려 했으나 최근 다시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자 부득이 전면 취소를 결정했다.

이에 군은 내년도 해맞이 행사 취소 결정에 따라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정신적으로 힘든 군민들을 위해 내년도 사업에 행정력을 더욱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김학동 군수는 “단계적 일상회복에 맞춰 새해 해맞이 행사를 계획하고 있었으나 코로나19 재확산으로 부득이하게 행사를 취소하게 됐다.”며 “군민 여러분들의 양해와 협조를 바라고 비록 임인년 해맞이 행사는 취소됐지만 코로나19로 가장 피해가 큰 소상공인과 지역 주민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한청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채석일 기자 다른기사보기


오늘 코로나19 현황 05.23. 1시간 간격 자동 업데이트됩니다.
  • 확진환자 19,298
  • 사망자 54
  • 2차접종 86.9%
  • 3차접종 6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