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격려와 치유의 음악회‘동행’

- 5월 27일부터 9월 2일까지 매주 수요일은 문화가 있는 날 -

()한국예총 예천지회(회장 진기석)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격려와 치유를 위한 음악회 동행27일부터 92일까지 매주 수요일 저녁 730분 예천읍 한천 도효자 마당 야외무대에서 개최한다.

 

올해로 벌써 8년째 이어가는 동행은 여름이면 지역민들의 휴식처와 삶의 활력소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지역 주민들에게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할 계획이다.

 

이번 음악회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공연장 내 스텝과 출연진, 관객 모두 마스크 착용 필수, 공연장 내 손 소독제 비치, 관람 시 적정거리 유지 등 생활 속 거리두기를 철저히 준수하면서 진행 될 예정이다.


김학동 예천군수는 우리 지역의 소규모 예술동호회, 동아리를 비롯한 개인들이 예술 활동 활성화를 위해 뜻을 모아 동행공연을 8년째 이어가고 있는 만큼 지역 예술인들이 보다 더 발전 할 수 있도록 많은 격려를 부탁드린다.”이번 공연으로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에게 위로와 희망이 전달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한청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채석일 기자 다른기사보기


오늘 코로나19 현황 06.25. 1시간 간격 자동 업데이트됩니다.
  • 확진환자 6,790
  • 사망자 18
  • 2차접종 87.0%
  • 3차접종 65.0%